UPDATED. 2024-04-13 12:51 (토)
5월부터 ‘K-패스’ 이용하면 교통비 20~53% 환급
5월부터 ‘K-패스’ 이용하면 교통비 20~53% 환급
  • 이상훈 기자
  • 승인 2024.01.17 16:45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서민·청년·저소득층 대상
월 15회 이상 대중교통 이용시
GTX-A, 광역버스 등도 혜택

[이코노미21] 오는 5월부터 ‘K-패스’를 이용하면 대중교통비의 일정비율을 돌려받게 된다. 교통비 부담이 완화될 것으로 기대된다.

17일 국토교통부는 오는 5월부터 대중교통비의 20~53%를 절감할 수 있는 ‘K-패스’ 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. 이를 통해 서민·청년층의 교통비 부담을 완화하고 정기적인 대중교통 이용을 장려하겠다는 계획이다.

K-패스는 월 15회 이상 정기적으로 대중교통(시내버스, 지하철)을 이용할 경우 지출금액의 일정비율(일반인 20%, 청년층 30%, 저소득층 53%)을 다음 달에 돌려받을 수 있도록 하는 교통카드로서, 현재 시행 중인 알뜰교통카드의 이용 불편을 개선하고 혜택을 확대한 사업이다.

일반 시내버스나 지하철 외 GTX-A나 광역버스 등의 고비용 교통수단으로도 혜택을 확대하기로 했다. 아울러 K-패스 참여지역도 현재 176개에서 189개 지자체로 확대할 계획으로 사실상 전국을 대상으로 시행되는 ‘대중교통비 지원사업’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.

강희업 국토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위원장은 “지자체·카드사 등 관계기관 협의, 시스템 앱 개발 등 사업준비 절차를 빈틈없이 이행해 5월에 K-패스를 차질없이 출시하고, 각 지자체와 협력해 K-패스를 기반으로 지역민 혜택은 더욱 강화할 수 있는 ‘지역맞춤형 K-패스 사업’도 적극 발굴 해나갈 계획"이라고 밝혔다. [이코노미21]

K-패스 사업 개요. 출처=국토부
K-패스 사업 개요. 출처=국토부

 

 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