UPDATED. 2024-04-13 12:51 (토)
지난해 경상수지 355억달러 흑자...올해 490억달러 흑자 전망
지난해 경상수지 355억달러 흑자...올해 490억달러 흑자 전망
  • 이상훈 기자
  • 승인 2024.02.07 13:42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한은, 2023년 12월 국제수지(잠정)
지난해 12월 경상흑자 74억1000만불
수출 늘어 8개월 연속 경상수지 흑자

[이코노미21] 지난해 우리나라 경상수지가 355억달러 흑자를 기록했다. 하반기 수출이 회복세를 보이며 8개월 연속 경상수지 흑자를 낸 덕이다. 올해는 경상수지 흑자 규모가 490억달러로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다.

한국은행이 7일 발표한 ‘2023년 12월 국제수지(잠정)’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경상수지는 74억1000만달러 흑자를 기록했다. 연간으로 354억9000만달러 흑자로 집계됐다. 올해 경상수지는 흑자 규모가 더 커져 490억달러 흑자를 낼 것으로 전망했다.

하반기 수출이 늘어나면서 8개월 연속 경상수지 흑자를 달성했다. 12월 상품수지는 80억4000만달러 흑자로 9개월 연속 흑자였다. 12월 수출은 590억달러로 1년 전보다 5.8% 증가했다. 수입은 509억7000만달러로 전년동월보다 9.3% 감소했다. 수출은 늘고 수입이 줄어 흑자가 났다,

반도체 수출이 19.1% 증가했으며 승용차는 19.2% 증가하는 등 3개월 연속 수출이 늘었다. 지역별로는 미국이 20.7% 증가했으며 동남아(15.4%), 일본(2.5%)도 늘었다. 반면 중국은 3%, 유럽연합(EU)는 20% 각각 줄었다.

수입은 에너지 가격 하락 영향으로 원자재가 14.0% 감소했다. 가스 -30.6%, 석탄 -30.4%줄었으며 화공품(-17.0%), 원유(-4.7%), 석유제품(-4.6%) 순으로 감소했다. 자본재(-7.9%)와 소비재(-5.8%)도 줄었다.

서비스수지는 여행, 기타사업서비스 등을 중심으로 25억4000만달러 적자로 집계됐다. 특히 여행수입 감소로 여행수지가 13억4000만달러 적자를 기록했다. [이코노미21]

출처=산업통상자원부
출처=산업통상자원부

 

 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